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치타, 최동석·박지윤 사고 역주행 트럭 겨우 피해.."경찰에 신고"

byOSEN

OSEN

[OSEN=조은정 기자]3일 오후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2020)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가수 치타가 포즈를 취하며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cej@osen.co.kr

가수 치타도 역주행 트럭에 사고를 당할 뻔 했다.


지난 27일 오후 8시 30분 쯤 부산 경부고속도로에서는 음주 후 역주행하던 2.5톤(t) 트럭이 최동석, 박지윤 부부가 타고 있던 볼보 승용차와 정면 충돌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부산경찰청 고속도로 순찰대에 따르면 트럭 운전자인 40대 A씨는 사고 당시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 상태였으며, 다리에 골절상 등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치료를 마치면 조사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8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치타 역시 해당 역주행 트럭에 의해 사고가 날 뻔 했다. 최동석, 박지윤 부부가 사고를 당한 도로에서 운전 중이었던 치타는 당시 역주행 하고 있던 트럭을 발견하고 겨우 피했다.

OSEN

이후 치타와 함께 차에 타고 있던 일행이 경찰에 신고했으며, 해당 역주행 트럭에 최동석, 박지윤 부부가 사고를 당했다는 소식을 듣고 치타 역시 크게 놀란 것으로 알려졌다. 치타는 소속사를 통해 "빠른 회복을 바란다"며 쾌유를 빌기도 했다.


한편 사고 당시 승용차에는 최동석 아나운서와 방송인 박지윤, 아들, 딸이 타고 있었으며, 목 부분 통증과 복통, 손목 통증 등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박지윤은 이날 OSEN에 "가족 모두 어젯밤 부산인근 병원 응급실에서 간단한 처치를 받고 퇴원해 서울로 이동 중이며, 서울에서 정밀한 검사와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현재 상태를 전하기도 했다.


​[OSEN=지민경 기자] ​/mk3244@osen.co.kr


[사진] OSEN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