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애로부부' 이상아, 뒷담화 복수로 남편 꼬신 상간녀 사연에 '폭풍눈물'

byOSEN

OSEN

‘애로부부’ 이상아가 눈물을 흘렸다.


14일 방송된 채널A ‘애로부부’에서 남편의 외도를 쫓다가 흥신소 대표와 오히려 불륜 관계로 몰린 아내의 사연이 공개됐다. 알고 보니 상간녀는 자신의 뒷담화를 한 딸 친구 엄마인 아내에게 복수한 것.


이를 본 이상아는 “저는 유니 엄마 공감한다. 앞으로 일이 어떻게 될지도 모르는데 남의 아픔을 함부로 얘기하는 건 안 된다”라고 발끈했다.


왈칵 눈물까지 쏟은 그는 “이 영상에 저의 모든 상황이 하나씩 담겨 있어서 와닿는 게 크다”며 자신의 과거를 떠올렸다.


그러면서 “제 딸도 옛날에 반 아이가 좋아하는데 과하게 장난을 쳐서 쇼크 먹고 울었다. 전학 시켜 달라고 했다. 그게 다 어른들이 한 얘기를 스스럼없이 들은 거다”라고 힘줘 말했다.


​[OSEN=박소영 기자] ​/comet568@osen.co.kr


[사진] 애로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