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김구라 "올해 SBS 연예대상? 매번 고사하는데 백종원이 받아야 돼"

byOSEN

OSEN

김구라가 올해 '2020 SBS 연예대상' 대상 수상자로 백종원을 예상했다.


지난 15일 SBS 유튜브 채널 '모비딕'을 통해서 '제시의 쇼!터뷰'가 공개됐다.


'2020 SBS 연예대상' 대상 후보를 만나보는 특집이 선보이는 가운데, 1탄 유재석에 이어 2탄 김구라·서장훈 편이 공개됐다.


제시가 "상 받을 것 같냐?"고 묻자 김구라와 서장훈은 "네버 네버 노노노, 우리는 한 게 없다"고 입을 모았다. 제시는 "지금 일부러 그러는 거죠? 겸손한 거냐?"고 했지만, 김구라는 "겸손은 백종원 씨가 겸손한 거고 우리는 아니다"라고 답했다.


김구라는 "내가 하고 있는 '동상이몽'은 오래된 프로그램이라서 다른 후보들에 비해 대상 후보에 들어가는 것 자체가 상황을 보면 안다"며 "스튜디오에서 MC 하는 거로는 대상 후보에 들어가는 것만으로도 족하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이제는 살짝 놀리나 싶다. 누가 받으시든지 상관없는데, 난 후보에 안 올려주셨으면 싶다"고 고백했고, 김구라는 "그냥 후보에 올라가 있어라. 막상 후보에 안 올라가면 섭섭하다. 뭔 소리 하는 거냐?"고 말했다.


서장훈은 "훌륭하신 분들이 너무 많다"고 했고, 김구라는 "훌륭하신 분들 틈바구니에 있어라. 그건 방송국의 자유"라고 받아쳐 환상의 티키타카를 보여줘 웃음을 안겼다.


"누가 대상을 탈 것 같냐?"라는 질문에 김구라는 "MBC는 작년에 박나래가 받았는데, 올해는 환불원정대 유재석의 공로가 있어서 거기는 된다. KBS는 '개는 훌륭하다'와 '편스토랑'의 이경규가 유력하다"며 "SBS는 잘 되는 프로가 많은데 백종원 씨의 프로그램이 좋다. '나는 상을 받지 않겠다'고 말씀하시는데, 이제는 백종원 씨가 받아야 된다고 생각한다"며 날카롭게 분석했다.


또한, 김구라는 "제일 좋은 게 백종원 씨가 대상을 받고, 받은 사랑을 본인 프랜차이즈에서 다음날에 반값 할인을 하면 어떨까 싶다. 그렇게 하면 너무 좋은 것 같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골목식당', '맛남의 광장' 등을 이끌고 있는 백종원은 매년 강력한 대상 후보로 꼽히고 있다.


한편, '2020 SBS 연예대상'은 오는 19일 토요일 오후 8시 40분, MC 신동엽·이승기·차은우의 진행으로 치러진다.


​[OSEN=하수정 기자] ​hsjssu@osen.co.kr

[사진] '제시의 쇼!터뷰'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