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최준용 “전처와 2년만에 이혼이유? 한해 4억 벌었는데 연말에 돈 없다더라”

byOSEN

OSEN

배우 최준용이 과거 전 부인과 결혼 2년 만에 이혼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9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이혼보다 재혼이 더 힘들다?’라는 주제로 얘기를 나눴다.


최준용은 “결혼 2년 만에 결혼했는데 이혼했을 때 후회보다 속이 후련했다”고 털어놓았다.


MC 최은경이 “이혼했을 때 속이 후련하다고 했는데 이혼 사유가 뭔지?”라고 묻자 최준용은 “사실은 그때 당시 수입을 계산해 보니까 4억 정도 가까이 벌었다. 그때 당시 4억이면 큰 금액이었다”고 했다.


이어 “그때 ‘야인시대’, ‘올인’, 영화 ‘조폭마누라2’까지 꽤 많이 벌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전처한테 돈을 다 맡겼는데 연말이 되니까 돈이 없다더라. 그게 가장 큰 이유였었다”고 했다.


그런데 알고 보니 전처가 먼저 이혼을 요구했다고. 최준용은 “결정적으로 전처가 이혼을 먼저 요구했기 때문에 차라리 잘됐다 싶어서 한 달 만에 이혼했다”며 “무엇보다도 서로 같이 지내고 싶어하는 의지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OSEN=강서정 기자] ​kangsj@osen.co.kr

[사진] MBN ‘동치미’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