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손범수, "아이유, 프로의식 감탄… 발음 질문 전화 피한 적 있어"

byOSEN

OSEN

손범수가 과거 함께 MC를 했던 아이유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3일에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손범수, 전진, 솔비, SF9 찬희가 출연했다.


이날 손범수는 "'최강 연승 퀴즈쇼'라는 프로그램에서 아이유, 박명수씨와 MC를 했다"라며 "간간히 아이유에게 연락이 오는데 나에게 발음을 많이 물어본다. 노래 가사를 쓰고 연기를 할 때 올바른 발음, 장단을 구분해야 하는 프로의식이 있더라. 요즘 아나운서들도 그런 친구가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범수는 "하루는 방송들어가기 직전에 연락이 왔다. 너무 급해서 네이버 찾아보면 안되겠냐고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범수는 "통화는 더이상 오지 않지만 간간히 안부 문자가 오고 명절 선물도 보낸다"라고 말했다.


또, 손범수는 박진영을 만났던 이야기를 전했다. 손범수는 "진영씨를 처음 만난 게 방송국이 아니다. 사석에서 만났다"라며 "강남에서 노래방이 성행했던 시기였는데 얼굴이 독특하다고 생각했다. '가요톱텐'에 나왔는데 비닐옷을 입고 화제였다"라고 말했다.


손범수는 "비닐 옷을 입고 나왔는데 몇 번을 춤을 추니까 땀이 차고 힘들어 하더라. 그래도 카메라 앞에선 프로답게 춤을 굉장히 잘 췄다"라고 말했다.


​[OSEN=김예솔 기자] ​hoisoly@osen.co.kr

[사진 :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