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하희라 "세 번 유산하고 아들딸얻어..셋째 원했는데 또 유산했다"('살림남2')

byOSEN

OSEN

'살림남2' 하희라가 네 번의 유산 경험을 고백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윤주만, 김예린 부부가 2세 계획을 위해 산부인과를 찾는 내용이 그려졌다.


이날 윤주만, 김예린 부부는 산부인과 검진을 받은 후 시험관 시술을 권유받았다. 검사 결과 김예린의 난소 나이가 46~47세로 나왔던 것. 자연 임신이 가능한 난자 갯수가 적다는 말에 김예린은 눈물을 보였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최수종은 "하희라 씨는 유산 네 번 그렇게 많은 과정을 겪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하희라는 "따지자면 유산을 세 번 하고 아이들을 낳았고, 셋째 갖고 싶었는데 또 유산을 했다. 유산을 했다고 말하기 그래서 다른 사람들에게 맹장수술 한 줄 알고 그랬는데 죄송도 했다"라고 털어놨다.


하희라는 "결혼만 하면 아이는 당연히 생기는 거라고 생각했는데 부모가 되는 거라는 게 결코 쉬운 일이 아니구나 느꼈다. 전혀 못 갖는 상황이 아니니까 예린 씨가 저런 마음이 없었으면 좋겠다"라면서 윤주만, 김예린 부부에게 응원을 보냈다.


최수종과 하희라는 "화면 보니까 예전에 우리가 힘들었던 시절이 생각난다. 우리도 그런 시간을 지내왔고 어른들에게 떠밀려서 병원 가서 검사도 했었다. 우리를 딱 찍어놓은 것 같아서 좋은 선물이 올 거라고 믿는다"라고 말했다.


​[OSEN=선미경 기자] ​/seon@osen.co.kr


[사진]KBS 2TV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