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르, 고은아 소개팅 실패X소속사 대표와 동거 "가족 비지니스의 폐해"

[핫이슈]by OSEN
OSEN

방송인 미르가 유튜브 채널 '방가네'를 비롯한 '가족 비지니스의 문제점'에 대해 밝히며, 누나인 고은아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찾았다! 내 적성 특집, 너는 내 운명'으로 미르가 출연히 유튜브 채널 '방가네'에 대한 수익과 함께 과거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연습생이던 시절까지 소환했다.


이 날 미르는 유튜브 채널 '방가네' 를 시작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현재 미르는 친누나 고은아와 유튜브를 제작하고 있다. 미르는 "누나 고은아의 리얼한 모습을 보여주자"라고 제안을 했고, "지금의 고은아는 내가 만들었다고 생각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OSEN

이어 "그런데 점점 잘 되다 보니, 큰 누나, 엄마 까지 나오고있다"며 "이제 나는 제작자 마인드여서, 점점 카메라에 안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유튜브 '방가네' 수입에 대해 묻자, 미르는 "1년동안 투자한 돈 1500만원에 번 돈은 7만원이었다"며 "처음엔 빚에 허덕였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이어 "대신 1년이 지나자 딱 100배인, 700만원이 들어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OSEN

미르는 "엄마, 아빠, 누나들 까지 입이 많아져서 힘들다"며 "표를 만들어서 정확하게 배분한다"고 말했다. 수익 1위는 고은아, 2위는 미르, 3위는 큰누나였다. 이어 "가장 수익이 많을 때는 어느정도냐"는 질문에 "금액은 말하기 그렇고, 최고 수익 일 때 2천만원 까지 기부한 적 있다"고 말했다.

OSEN

또 미르는 "고은아 때문에 조회수가 많이 나와서 미안한적이 있다"며 "고은아가 소개팅에 나갔을 때 잘 안됐다"며 아쉬워했다. 그때 고은아는 소개팅 남에게 "절대 방가네 유튜브를 보지마라"라고 말했다고. 미르는 소개팅에 실패한 고은아에게 "누나가 열심히 해줘서 고맙다"며 "이왕 이렇게 된거 대머리 가발 까지 써줘. 챙겨갈게"라며 영상 편지를 전했다.

OSEN

한편, 미르는 그룹 엠블랙으로 데뷔하 전 갑자기 아이돌 연습생이 된 이유를 회상했다. 이날 미르는 "연습생 기간 없이 바로 데뷔 했다는 이야기가 있다"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미르는 당황하며 "엠블랙을 만든 소속사 대표가 우리 매형이다"라고 밝혔다. 당시 미르의 큰누나인 방효선의 남편 조동원이 엠블랙 소속사 대표였던 것.


미르는 "어느날 가수가 하고 싶다고 했더니, 자신의 소속사로 들어오라 했다"고 말했고, "면접을 보고 아이돌 연습생이 됐다"고 말했다. 하지만 "그렇게 쉽게 된 것 만은 아니다"라며 "매형과 같이 살다 보니 소속사 대표님과 한 집에서 사는 것 과 같았다"고 이야기를 꺼냈다. 옆에서 듣고 있던 이루는 "가족 비지니스의 폐해다"라며 공감했다.

OSEN

이어 미르는 "어느날 잠에서 깨서 거실에 나왔는데 소속사 대표인 매형의 노트북에 '연습생 퇴출 명단'이라고 내 이름이 빨갛게 적혀있었다"라며 "그날 부터 잠도 안오고 마음고생 많이했다"며 과거를 회상했다.


​[OSEN=최정은 기자] ​cje@osen.co.kr

[사진]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2021.02.17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오감만족, 행복충만, 生生라이프!
채널명
OSEN
소개글
오감만족, 행복충만, 生生라이프!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