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봉주 굽은 허리가 안타깝고 충격적..양준혁이 전한 '뭉찬' 근황

byOSEN

OSEN

양준혁이 ‘뭉쳐야 찬다’ 멤버 이봉주의 근황을 알렸다.


양준혁은 18일 개인 SNS에 “이봉주의 마이웨이 양신스포츠아카데미에서 이봉주 김요한 양준혁 ‘뭉찬’ 찐멤버들이 올만에 뭉쳤습니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양준혁, 이봉주, 김요한이 나란히 앉아 카메라를 보고 있다. 그런데 가운데에 앉은 이봉주의 몸이 유난히 왜소해 보인다. 야구 선수 양준혁, 배구 선수 김요한의 덩치가 크긴 하지만 이봉주의 굽은 허리가 인상적이다.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는 지난해 1월 JTBC ‘뭉쳐야 찬다’ 사이판 전지훈련 촬영 중 타이어끌기 훈련을 하다가 허리 통증을 호소했고 결국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허리를 크게 다쳤던 그가 완전히 회복하지 못한 모습이라 팬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양준혁이 올린 사진에는 이봉주의 건강 상태를 염려하고 응원을 보내는 댓글로 홍수를 이룬다.


​[OSEN=박소영 기자] ​comet568@osen.co.kr

[사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