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백종원, ♥소유진·3남매 출연에 미소폭발 “아빠 닮아되게 예쁘게 생겼다”(‘백파더’)[종합]

byOSEN

OSEN

[OSEN=강서정 기자] 백종원이 아내인 배우 소유진과 세 아이가 ‘백파더’ 깜짝 출연에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백파더: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에서는 백종원이 ‘요린이용 닭볶음탕’ 레시피를 공개했다.


레시피를 설명하던 중 양세형이 화면을 향해 크게 반가워 했다. 알고 보니 소유진이 세 아이와 생방송에 참여한 것.


백종원, 소유진 둘째 딸 서현 양은 ‘질문’ 플래카드를 들고 있었고 서현 양은 아빠에게 “설탕 얼만큼 넣어요?”라고 침착하게 물어봤다.

OSEN

백종원은 딸을 보고 환하게 미소 지으며 “아마 집에 설탕이 없을 거다. 설탕을 안쓰기 때문에. 설탕은 5분의 1만 컵만 넣어라”라며 “너 되게 예쁘게 생겼다. 아빠 닮았나 보다”고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


소유진은 “2배로 하고 있다”고 했고 백종원은 “애기용이니까 3분의 1컵만 넣어라. 그냥 해”라고 했다. 특히 소유진은 막내딸 세은 양과 “아빠 힘내세요”라고 노래를 부르며 응원했다. 이에 백종원은 쑥스러워 하며 “아빠가 어디있다 그래”라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이해를 해달라. ‘백파더’ 하면서 주말을 가족과 거의 지내지 못해서. 아빠 이따 집에 갈게”라고 설명했고 첫째 아들 용희 군이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이자 백종원은 “뒤에 뛰는 애 정신 없어 가”라고 말하면서도 아빠 미소를 지어 눈길을 끌었다.

OSEN

이후 소유진 가족이 한 번 더 등장했다. 소유진은 “떡을 많이 넣고 싶대요”라고 질문했다. 하지만 백종원 아들이 뒤에서 자꾸 춤을 추자 백종원은 “그 집 참 정신없네요", 양세형은 “뒤에 있는 아들은 왜 저러는 거예요?”라고 미소를 지었다.


백종원은 아들이 댄스를 멈추지 않자 “뒤에 애가 엄마 닮은 것 같은데? 참 정신 없네요. 보니까 다 엄마 닮았네요”라며 “아드님. 집안 망신 시키지 마시고요. 거 참 이상한 집안이네요”라고 말했다. 양세형은 “어느 집안인지 모르겠는데 난장판이네요”라고 거들었다.


또한 소유진은 “짜다. 맛술을 더 넣으면 되냐”고 또 다시 질문했다. 백종원은 “그 집은 생각이 없네요. 맛 없어도 '되게 맛있네요’ 해야지"라고 일침을 가하면서도 “물 넣으면 되죠. 맛있으면 춤 춰봐요”라고 요구했다. 이에 소유진은 과거 활동했던 노래 ‘파라파라 퀸’ 안무를 선보였다.


한편 ‘백파더’는 지난 27일 방송을 끝으로 시즌1 막이 내렸다. /kangsj@osen.co.kr


[사진] MBC ‘백파더’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