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마지막이냐" 박나래, 타로카드로 점친 운세에 '경악+충격' ('비스')

byOSEN

OSEN

‘비디오스타’에서 이주우가 타로 전문가로 깜짝 활약하며, 박나래의 타로카드에 "눈물 날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30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에서 최윤영, 한보름, 엄현경, 이주우가 찐친 바이브 특집에 출연했다.


본격적인 토크를 이어갔다. 먼저 이주우에게 “언니들이 장도연 선배를 닮았다고 한다”고 하자, 모두 비슷한 점이 많다고 증언했다. 장도연 감별사이자 찐친인 박나래는 장도연의 활력춤이 가능한지 질문, 활력춤부터 시그니처 포즈까지 함께 표현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박나래는 이주우를 배우계의 장도연으로 인정했다.


최윤영에 대해 알아봤다. 박나래와 같은 학교출신이란 최윤영은 “당시 댄스팀이었다”고 전하며 박나래 관련 소문을 언급했다.


최윤영은 “동창들에게 많이 물어봤더니 좋은 얘기 뿐, 후배들 잘 챙긴 밝고 친절했던 선배였다 근데 한 친구는 후배들을 줄 세워 빵을 사줬다고 하더라’고 운을 뗐다.


이에 박나래는 “그거 나 아니다”고 말하자, 최윤영은 “그 후배들이 다 남자후배들이었다”고 덧붙였고최윤영은 “그럼 백프로 나다, 두 달 돈 모아서 사줬을 것”이라 말해 웃음을 안겼다.

OSEN

모두 최윤영에게 “과거있는 여자”라며 호적에 빨간 줄 위기가 있었던 일화를 물었다. 최윤영은 “20대 초반 휴악 후 극단에 들어가, 포스터를 돌리며 한 가게에 붙였는데 경찰에 뒷덜미 잡혀서 경찰서 끌려갔다”면서 “법원 즉결심판까지 간상황. 벌금이 10만원 정도 나왔다, 극단 대표님한테 20만원 나왔다고 하고 10만원 이득봤다”고 했고 박나래는 “내 후배답다”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한보름은 헬스인이라며 복근까지 있는 콜라병 몸매를 공개했다. 즉석에서 하체에 자신있다는 한보름과 박나래의 허벅지 씨름대결을 펼치기로 했다.


한보름이 49키로 라고 하자, 박나래는 “그럼 급이 안 된다”며 거부, 박소현은 “8키로 빠졌는데 40키로 대가 안 되냐”며 놀랐다.박나래는 “안 된다, 40키로 대는 누워있어야한다”며 황당해하면서 “쉽게 (몸무게가)안 나래온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아니나 나들까, 박나래가 한 방에 한 보름을 제압했다. 박나래는 “난 체급이 50kg대”라며 이길 수 밖에 없음을 전했다. 다시 비슷한 체급인 산다라박과 대결을 펼쳤고 한보름이 가볍게 승리했다.


계속해서 이주우는 “타로 전문가, 공부했다”고 했고, 박나래부터 타로를 봤다. 먼저 박나래의 자식운을 언급, 박소현이 “자식 운이 있다고 했다”고 했고 박나래는 “그 자식 가만 안 둘 것”이라며 유쾌하게 받아쳤다.


박나래의 궁금증을 물었다. 박나래는 “올해 6년째되는 ‘비스’ 얼마나 더 갈까요?”라고 질문, 다른 MC들은 “박나래의 운명을 보자, 개인적으로 박나래가 오래가는지 보자”며 몰아갔다.

OSEN

이때, 어두운 그림자의 타로카드가 나왔다. 이주우가 타로카드를 펼칠 때부터 삐걱대자, 모두 “타로카드 시작부터 안 좋다”며 긴장, 불길한 기운의 카드를 보곤 경악했다. 이주우는 급기야 “다시 뽑아야할 것 같다”고 말할 정도. 죽음의 사자가 보이는 카드때문이었다.


모두 “리얼이니 들어보자”며 궁금해하자 이주우는 “살짝 눈물이 날 것 같다”고 운을 뗐고 모두 “우리 마지막이냐”며 걱정했다. 이주우는 “개편같은 느낌”이라 하자, 모두 “개편? 사실 말씀드리면 오늘 개편을 한 것”이라면서 “작가팀이 싹 바뀌었다”고 말해 소름돋게 했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말미, 박소현의 타로운에 대해서 이주우는 "3년 안에 결혼 할 것"이라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OSEN=김수형 기자] ​ssu0818@osen.co.kr

[사진]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