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서효림♥' 정명호, 김수미 친아들 깜짝 등장에 "너 집에 가!"‥왜?

byOSEN

OSEN

[OSEN=김수형 기자] ‘수미산장’에서 김수미 친 아들이자, 배우 서효림의 남편인 정명호가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15일 방송된 KBS2TV 예능 ‘수미산장’에서 김수미 아들 정명호가 깜짝 등장했다.


이날 배우 윤다현과 김민종이 손님으로 출연했다. 두 사람은 캠핑 용품까지 챙기며 프로 캠핑러다운 모습으로 세팅했다. 김민종은 “다훈이 형이 캠핑장비를 다 사서 챙겨왔다”며 뿌듯해했다.


덕분에 산장분위기가 확 달라졌다. 김수미와 인연을 묻자, 김수미는 “다훈이와 영화를 함께 한 사이”라 했고윤다휸은 “엄마라고도 불러, 자식같은 아들은 많아도 애인같은 아들은 없다”며 드립이 폭발했다.


이에 김수미도 “우리가 선을 조금만 넘으면 애인이 되는데 그 선을 잘 지키고 있다, 나이 계산없다 필이오면 그만”이라고 받아치면서, 진짜 아들인 정명호를 향해 “우리 아들 너 집에 가라”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현장에 함께 혼 서효림의 남편이자 김수미의 아들인 정명호가 깜짝 등장, 김수미는 윤다현을 가리키며“명호야 새 아빠 될 수 있어, 아빠 한 번 불러봐”라고 했고, 윤다현은 “명호 얼굴에서 내가 보인다”고 재치있는 입담을 펼쳤다.


김민종도 김수미를 향해 “그럼 지금부터 선생님 아니고 형수님이냐”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수미산장’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