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한국서 추방해달라"…'성형 망언' 강한나, 국민청원 등장

bySBS funE

SBS funE

[SBS funE | 김지혜 기자] '망언 논란'을 일으킨 방송인 강한나를 한국에서 추방해 달라는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29일 청와대 국민청원에 '강한나 방송인 한국에서 추방해달라'는 글이 올라왔다. 청원자는 "일본 가서 돈 벌려고 자기 나라 팔아먹는 방송인 강한나 방송도 못 나오게 하고 한국 국적 박탈해달라"며 "이미지 깎아 먹는 저런 국민은 필요 없다"고 덧붙였다.


이 게시글은 현재 100명이 넘게 동의한 상태다.

SBS funE

강한나는 지난 27일 일본 요미우리TV '토쿠모리 요시모토'에 출연해 “한국에서는 연예인뿐 아니라 일반인 사이에서도 성형이 성행하고 있다."면서 “내가 알기로는 연예인 100명 중 99명이 (성형을)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 연예인 친구들이 많은데 만날 때마다 얼굴이 변한다. 가만히 보면 부끄러워한다. 했다고 말하지는 않는다. 거기까지 오픈하지는 않는다. 가만히 보면 부끄러워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자신은 “주변에서 성형을 하라는 권유를 받았지만 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일본에서 활동 중인 강한나가 한국 연예인들의 성형을 일반화한 것에 대해 네티즌들은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급기야 국민 청원까지 등장하며 큰 반감을 드러내고 있다.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플러스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