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동상이몽2' 윤상현, 제주 여신 이효리에게 전화 받았다…사연은?

bySBS funE

윤상현이 이효리에게 전화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 2')에서는 윤상현이 이효리를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제주 여신 이효리 씨가 방송을 보고 메이비 씨한테 연락을 했다더라. 어떻게 된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숙은 "두 사람이 절친 아니냐"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윤상현은 "이효리 씨가 부럽다고 하더라. 아내를 부러워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워낙 다복하게 사니까 화면으로 보면 부러울 거다. 그런데 본인은 힘든 점이 많을 거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소이현은 "밖에 나가면 아주머니들이 지나가시면서 컴퓨터 한 대 사주라고 그렇게 등짝을 때리신다"라고 했다. 이에 김숙은 "어머님들이 워낙 인교진 씨를 좋아한다"라고 설명했다.


서장훈은 "요즘 전자 마트 광고도 하지 않냐. 거기서 한 대 사줘라"라고 부추겼다. 그러자 소이현은 "난 억울하다. 이미 애초에 사 가지고 들어왔다. 그 사람이 가만히 있을 사람이 아니다"라고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SBS funE ㅣ 김효정 에디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