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아리따운 여성과 있더라"…김구라, 데이트 목격담에 진땀

bySBS funE

SBS funE

방송인 김구라가 여자친구와의 데이트 언급에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선 스페셜 MC 이상엽과 함께 개그맨 김태균, 황제성, 최성민, 문세윤이 출연했다.


김태균은 "김포 아울렛에서 김구라를 마주친 적 있다"라며 "아리따운 여성분과 계셔서 아는 척 하기가 그랬다"고 회상했다.


이에 안영미는 "요즘 데이트 자주 한다. 여기저기서 많이 목격 된다"라고 놀렸고, 김구라는 "나는 그렇게 생각한다. 인간 평균 수명으로 봤을 때 길어야 30년이다. 얼마나 살겠나"라며 당황해 횡설수설 말을 이어갔다.


이어 김구라는 "80세까지 산다고 봤을 때, 전국을 누벼도 30년동안 다 못 누빈다. 많이 누비려고 한다. 코로나19 정국이 끝나면 걸어서 많이 누비려고 하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당황함에 땀을 흘리며 말하는 김구라를 보고 김국진과 안영미는 "여친 얘기 나오면 땀을 더 많이 흘리더라"며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김구라는 최근 여자친구의 존재를 밝히며 결혼식 없이 가족들과 식사자리를 갖고 함께 동거하고 있다고 고백한 바 있다.


[사진=MBC 방송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