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최지우, 만삭 D라인 공개 "예비맘들 '노산 아이콘' 날 보고 힘냈으면"

bySBS funE

SBS funE

[SBS funE | 김지혜 기자] 배우 최지우가 출산을 앞두고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지난 6일 최지우는 자신의 공식 팬사이트에 자필 편지와 함께 아름다운 D라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화이트 원피스를 입고, 화관을 착용한 최지우의 모습이 담겨져 있었다. 출산이 임박했음을 알 수 있는 모습이었다.


최지우는 편지를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모든 분들의 가정에 안녕을 기원한다"며 "드디어 (출산) 예정일을 보름 앞두고 있다. 간단히 집 앞에서 셀프 사진도 찍었다"고 밝혔다.


이어 "늦은 나이에 아이를 갖고 코로나19에 마음 졸이면서 준비를 하니 새삼 대한민국 엄마들이 존경스럽다"면서 "어렵게 출산 준비를 하시는 예비 맘들도 '노산의 아이콘' 나를 보고 더욱 힘냈으면 좋겠다"고 출산을 앞둔 모든 사람들에게 응원을 전했다.


또한 "이 모든 행복이 팬들 덕분이라 감사한 마음으로 행복한 가정 꾸려 나가겠다"며 "순산하고 다시 인사드릴 때까진 좀 더 밝은 소식들이 많이 들리길 기대해 본다"고 덧붙였다.


최지우는 지난 2018년 9세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해 12월에는 임신 소식을 알렸다. 46살인 최지우의 2세 소식은 임신으로 고생 중인 많은 예비맘들에게 큰 용기를 전해줬다.


-이하 최지우 자필 편지 전문-


스타지우 가족 여러분께~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먼저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모든 분들의 가정에 안녕을 기원합니다.


전 이제 드디어 예정일을 보름 앞두고 있네요. 간단히 집 앞에서 셀프 사진도 찍었고요. 늦은 나이에 아이를 갖고 코로나에 마음 졸이면서 준비를 하니 새삼 대한민국 엄마들이 존경스럽습니다.


어렵게 출산 준비를 하시는 예비맘들도 '노산의 아이콘?' 저를 보고 더욱 힘냈으면 좋겠네요.


이 모든 행복이 팬들 덕분이라 감사한 마음으로 행복한 가정 꾸려 나갈게요.


순산하고 다시 인사드릴 때까진 좀 더 밝은 소식들이 많이 들리길 기대해 봅니다.


"5월에 지우 드림"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