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가족에게도 이어진 '악플'…
전소민 동생이 공개한 메시지

bySBS

SBS

배우 전소민의 남동생이 가족에게까지 이어지는 '악플' 세례에 고통을 호소했습니다.


전소민의 동생이자 피트니스 모델인 전욱민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누리꾼에게서 받은 메시지 캡처 화면을 공개했습니다.

SBS
외국인으로 추정되는 이 누리꾼은 어색한 한국말로 "당신의 여동생 전소민은 매일 런닝맨에 있습니다. 온 가족이 저주를 받습니다", "전소민을 런닝맨에서 퇴장시키거나 가족이 매일 저주를 받도록 하십시오", "뇌를훈련시켜 언니(전소민)에게 런닝맨 프로그램 참여를 중단하라고 조언하십시오"라는 메시지를 연달아 보냈습니다.

또 전 씨가 캡처 화면과 함께 "이런 거 너무 많이 옴"이라고 적어, 당사자인 전소민은 물론 전소민의 가족까지악플을 받아온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지난 2017년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 합류한 전소민은 특유의 밝은 매력으로 많은 시청자에게 웃음을 선사했지만, '런닝맨' 원년 멤버가 아니라는 이유로 일부 해외 팬들의 악성 댓글에 시달려왔습니다.


특히 최근 전소민이 건강 이상으로 약 한 달 동안 '런닝맨' 고정 출연을 포함한 모든 활동을 중단한다는 소식을 전해 누리꾼들의 안타까움이 더해지고 있습니다.


(사진=전소민·전욱민 인스타그램,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지나윤 에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