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양양산불 20시간 만에 진화 완료···인명피해 없이 주민들 무사귀가

by서울경제

양양산불 20시간 만에 진화 완료··

새해 첫날 강원도 양양에서 발생한 산불이 산림 20㏊를 태우고 이틀 만에 꺼졌다.


산림·소방당국은 2일 낮 12시 15분경 주불 진화를 끝내고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에 돌입했다.


1일 오후 4시 12분경 서면 송천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은 20시간 만에 사실상 진화됐다.


산림당국은 현재까지 산림 20㏊가 불에 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산림당국과 소방은 날이 밝자 진화 헬기와 인력을 집중 투입해 진화작업에 나섰다.

양양산불 20시간 만에 진화 완료··

초대형 3대 등 헬기 24대와 군 장병 800여 명 등 1천600여 명, 진화 장비 80여대 등이 투입됐다.


산림당국은 현재 곳곳에 숨어있던 불씨가 강풍을 만나 재발화하지 않도록 진화인력과 장비, 헬기 등을 철수시키지 않고 잔불 정리를 하고 있다.


대피했던 송천리 주민 40명과 장애인복지시설 원생 등 154명, 상평리 주민 103명 등 297명은 모두 무사히 귀가했다.


산림당국 관계자는 “강풍주의보 및 건조경보 발령으로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주불 진화에 성공했다”며 “잔불 정리와 뒷불 감시를 철저히 해 더는 피해가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