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나 아이돌 아니고 돌아이야” 러블리즈 진의 악플러 대처법

by세계일보

세계일보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진(JIN)이 SNS에서 받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진은 지난 11일 SNS를 통해 네티즌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를 진행했다.


이에 한 네티즌이 진에게 “아이돌 맞나? 그냥 일반인 같다”며 맥락 없는 악성 메시지를 보냈다. 그러자 진은 “나 아이돌 아니고 돌아이다. 뚝배기 딱 대고 망치 가져와라”고 받아쳤다. 또 해당 네티즌의 계정도 공개했다.

세계일보

한편 진은 “올해가 가기 전에 이루고 싶은 것이 있냐”라는 팬들의 질문에 국내에서 번지점프‧패러글라이딩을 하는 것이라고 대답했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진 인스타그램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