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스’ 박태준 “♥10년 연인과 혼인신고”→코로나19 완치 심경

by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라스’ 박태준 “♥10년 연인과 혼인신고”→코로나19 완치 심경


인기 웹툰 작가 박태준은 10년 연인과 혼인신고로 유부남이 된 사실을 MBC ‘라디오스타’에서 최초 고백한다.


7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는 최근 주요 포털 연예 뉴스 싹쓸이는 물론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했던 화제의 인물들 한다감, 황석정, 박태준, 이근과 함께하는 ‘너 화제성 문제 있어?’ 특집으로 꾸며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박태준은 깜짝 유부남 변신 사실을 고백한다. 최근 코로나19 확진 사실이 알려 지면서 화제를 모았던 그는 격리 치료 및 완치 과정과 함께 10년 동안 열애한 연인과 부부가 됐다고 털어놓는다.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박태준은 “혼인신고만 하고 살았는데 ‘라디오스타’에 나온 김에 결혼식도 안 했으니까 얘기를 하고 싶었다”고 깜짝 고백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COVID-19) 감염 후 완치 판정을 받기까지 심경도 전한다.


코로나 완치 후 건강을 되찾은 박태준은 “후유증은 없는데 후각, 미각이 아직 안 돌아왔어요”라며 목이 간질간질한 증상을 시작으로 고열, 확진, 완치한 과정을 공개한다. 특히 워커 홀릭이자 집돌이라는 그는 평소 생활 반경이 작업실 겸 집에서 50m 이상 벗어나지 않는다고 밝히며, 여전히 감염 경로를 모른다고 고백했다고.


이어 박태준은 확진 사실 보도와 함께 입과 코를 완전히 가리지 않은 이른바 ‘턱스크’ 사진이 기사 내 이미지로 활용돼 비난이 폭주했던 사실을 공개하며 하고 싶었던 말을 전한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박태준은 격리 시설에서 치료를 받으며 새벽 내내 울리는 경고음에도 되레 마음이 뭉클했던 순간, 치료 중에도 노트북을 챙긴 이유를 털어놓는다고 해 기대감을 키운다.


코로나19를 이겨내고 건강을 되찾은 박태준은 다시 워커 홀릭 모드로 웹툰 3개를 연재 중이다. 웹툰 순위 상위권을 접수, 독보적인 ‘급식 감성’으로 독자들의 마음을 뺏고 있는 그는 인기 비결로 ‘불행 배틀’을 꼽으며 회의 때 팀원들과 아이디어를 나누는 장면을 재현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방송은 7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