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비디오스타’ 채리나 “안영미 피해다녀, 평생 마주치지 말길”

by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TV체크] ‘비디오스타’ 채리나 “안영미 피해다녀, 평생 마주치지 말길”


채리나가 안영미를 피해다닌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방구석 디너쇼! 화요일 화요일은 즐거워’ 특집으로 가수 채리나, 신지, 김종민, 빽가, 천명훈이 출연했다.


이날 채리나는 “안영미가 나를 너무 좋아한다더라. 방송에서 자기를 혹시 보거든 그냥 모른 척 지나가달라고 했다. 신비감이 깨질까봐서 그렇다”고 안영미를 피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

이어 “라디오 출연 차 MBC에 왔는데 길을 잘못들었다. 거기에 안영미가 라디오 녹화를 하고 있더라. 바로 엎드려서 기어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영미에게 영상 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채리나는 “마주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해서 최대한 잘 피해 다니고 있다. 나도 영미 씨를 너무 좋아하는데 날 좋아해줘서 고맙다. 평생 마주치지 말자.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