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2018 MBC 연기대상 종합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by스포츠서울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배우 소지섭이 2018 MBC 연기대상'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열린 '2018 MBC 연기대상'에서 올해의 드라마는 '내 뒤에 테리우스'로 선정됐다.


이날 시상식의 백미는 대상이었다. 전년도 대상 수상자 김상중 시상자로 나서 일명 '아재 개그'로 시상식 분위기 띄웠다.


대상 수상의 영예는 소지섭에게 돌아갔다. 수상한 소지섭은 "아까 수상 소감을 다 얘기해서 완전 백지가 된 것 같다. 테리우스 하는 동안 정말 행복했고 감사했다. 연기를 한 모든 선후배들 진심으로 존경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앞서 수상시 '코코 인사'를 하기로 했다고 밝힌 강기영이 무대 위로 올라와 대상을 받은 소지섭과 '코코' 세리머니를 펼쳐 큰 웃음을 안겼다.


시상식의 첫 포문은 신인상이 열었다. 남녀신인상은 김경남(이리와 안아줘), 이준영(이별이 떠났다), 이설(나쁜형사), 오승아(비밀과 거짓말)가 공동수상했다.


조연상은 드라마 각 부문별로 시상이 이뤄졌다. 주말특별기획, 연속극, 월화극, 수목극 등으로 나뉘어 시상했다. 정혜영(이별이 떠났다), 전노민(비밀과 거짓말), 김재경(배드파파), 강기영(내 뒤에 테리우스) 등이 조연상을 수상했다.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4명의 수상자 중 강기영은 인상 깊은 수상소감을 전했다. 강기영은 "지섭이 형과 드라마에서 '코코 키스'로 보상 받았다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상까지 주시니 너무 감사하다"며 "이미 공개했지만 더 이상 꽁꽁 숨겨둘 수 없는 나의 뮤즈 여자친구와 이 기쁨을 함께하고 싶다"고 여자친구를 언급했다.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청소년아역상은 8명의 아역배우에게 돌아갔다. 조예린(숨바꼭질), 이나윤(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왕석현(신과의 약속), 신은수(배드파파), 신비(이별이 떠났다), 류한비(이리와 안아줘), 옥예린, 김건우(이상 내 뒤에 테리우스) 등이 수상했다.


특히 최근 30대 남성 팬으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은 왕석현은 이날 건강한 모습으로 시상식에 등장했다.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올해의 작가상은 '내 뒤에 테리우스'의 오지영 작가에게 돌아갔고 황금연기상은 '이리와 안아줘'의 허준호, '신과의 약속'의 강부자가 수상했다. 또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는 '내 뒤에 테리우스'로 선정됐다.


우수연기상 역시 각 부문별로 수상했다. 주말특별기획 부문에서는 조보아와 정상훈이 수상했고 연속극 부문은 박준금과 이규한이, 월화극 부문은 문가영과 우도환이, 수목극은 정인선과 장기용이 트로피를 가져갔다.


최우수연기상 주말 부문은 김강우(데릴남편 오작두), 이유리(숨바꼭질), 채시라(이별이 떠났다)가 차지했다. 연속극 부문은 '내 사랑 치유기'의 연정훈과 소유진이 수상했다. 월화극 부문은 신하균(나쁜형사), 정재영, 정유미(이상 검법남녀)의 품으로 돌아갔다. 수목극 부문은 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김선아(붉은달 푸른해)가 받았다.

소지섭, 대상 수상…'내뒤테' 7관왕

연속극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한 연정훈은 소감을 말하던 도중 아내 한가인의 임신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사실 내년에 새로운 가족을 맞이하게 됐다. 씩씩하게 건강하게 태어나서 행복하게 살고 싶다는 바람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2018 MBC 연기대상


올해의 드라마-내 뒤에 테리우스


대상-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최우수연기상-김강우(데릴남편 오작두), 이유리(숨바꼭질), 채시라(이별이 떠났다‧이상 주말극 부문), 연정훈, 소유진(이상 연속극-내 사랑 치유기), 신하균(나쁜형사), 정재영, 정유미(이상 검법남녀‧월화극 부문), 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김선아(붉은달 푸른해‧수목극 부문)


우수연기상-조보아(주말특별기획-이별이 떠났다), 정상훈(주말특별기획-데릴남편 오작두), 박준금(연속극-내 사랑 치유기), 이규한(연속극-부잣집 아들), 문가영(월화극-위대한 유혹자), 우도환(월화극-위대한 유혹자)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내 뒤에 테리우스


황금연기상-허준호(이리와 안아줘), 강부자(신과의 약속)


올해의 작가상-오지영(내 뒤에 테리우스)


청소년아역상-조예린(숨바꼭질), 이나윤(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왕석현(신과의 약속), 옥예린(내 뒤에 테리우스), 신은수(배드파파), 신비(이별이 떠났다), 류한비(이리와 안아줘), 김건우(내 뒤에 테리우스)


조연상-정혜영(주말특별기획-이별이 떠났다), 전노민(연속극-비밀과 거짓말), 김재경(월화극-배드파파), 강기영(수목극-내 뒤에 테리우스)


신인상-김경남(이리와 안아줘), 이준영(이별이 떠났다), 이설(나쁜형사), 오승아(비밀과 거짓말)


purin@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