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화선 친동생, 췌장암 투병 끝 사망 "벚꽃처럼 하늘로‥"

by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배우 겸 카레이서로 활동 중인 이화선이 친동생의 부고 소식을 전했다.


이화선은 2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내 하나뿐인, 너무나도 사랑하는 동생이 하나님 곁으로 갔다. 누구보다 밝고 꽃 같이 예쁜 그녀(동생)가 봄날 벚꽃처럼 하늘로 날아갔다. 외롭고 긴 3년의 투병 생활을 마치고 편안한 잠에 들었어요. 기도해주시고 가는길 함께해주세요"라는 글을 게재해 부고 소식을 전했다.


이어 동생 이지안(이화진) 씨와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이다.


이지안 씨는 오랫동안 췌장암 투병 생활을 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빈소는 경기도 의료원 파주병원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8일 예정이다.


▲ 다음은 이화선 SNS 전문


제 하나뿐인 너무나도 사랑하는 동생이 하나님곁으로 갔습니다.


이지안님께서 오늘 4월 26일 금요일 별세하셨습니다.빈소: 경기도 의료원 파주병원 지하 1층 1호실발인: 4월 28일 일요일


누구보다 밝고 꽃같이 이쁜 그녀가 봄날 벚꽃처럼 하늘로 날아갔습니다.


외롭고 긴 3년의 투병생활을 마치고 편안한잠에들었어요. 기도해주시고 가는길 함께해주세요.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이화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