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인기 많아져 자만?" 함소원 성난 DM에 "항상 감사한 마음" 직접 출연예고

by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방송에서 돌연 보이지 않아 '하차설' '결별설'에 시달렸던 배우 함소원이 직접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출연을 예고했다.


함소원은 22일 자신의 SNS에 "저 나옵니다. 그 사이 정말 많이 혼났는데요. 저 자만하지 않습니다 . 항상 여러분들께 감사하고 또 감사한 맘 뿐입니다. 저녁에 뵙겠습니다"라며 글을 올렸다.


관련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는 함소원이 누리꾼에게 받은 DM 메시지가 담겨 있었다.


캡처 사진 속에는 "인기가 많아져서 자만을 하시는 건지 '아내의 맛' 안 나오니 점점 댁이 잊혀지네요. 지금 '빠져랑' 열심히 사업 중인 것 같은데 그거 집중하니 '아내의 맛'은 나오기 싫으신가 보죠? 그러다가 금방 잊혀지는 거 한 순간인거 모르시나 보네요"라고 적혀 있었다.


속상할만한 글이었지만 함소원은 오히려 "감사한 마음"이라며 초긍정으로 답해 누리꾼들의 지지를 샀다.


누리꾼들은 "드뎌 나오시는군요. 기다렸어요" "저런 말에 휘둘리지 말고 기운 내세요" "헐. 백 명 중 한 사람 그렇게 생각할 수 있지만, 그 누구도 소원씨 인생 대신 살아주지 않아요. 소원씨 하고싶은 대로 하세요"라며 응원을 전했다.


한편 함소원과 남편 진화는 '아내의 맛' 원년 멤버로 진화의 어머니 중국마마와 함께 인기몰이 중이다.


약 5주만에 복귀하는 함소원 편은 22일 방송된다.


​[스포츠서울 박효실기자] ​gag11@sportsseoul.com

사진출처|함소원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