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파란만장' 김송 "♥강원래 사고에 스트레스...잉꼬부부인 척 연기도"

by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방송인 김송이 그동안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꺼낸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EBS 교양 프로그램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에서는 기적을 만든 사람들의 사연이 소개된다.


게스트로 출연한 김송은 그동안 경험한 세 가지의 기적에 대해 털어놓는다. 과거 결혼을 약속했던 강원래가 교통사고로 의식 불명에 빠졌지만, 다행히 사랑하는 이가 살아난 것이 첫 번째 기적이라고.김송은 사랑의 힘으로 강원래의 곁을 지키고자 했지만, 젊은 나이에 장애인이 된 남편과 살아가야 하는 현실에 점점 스트레스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이어 자신을 천사로 바라보는 프레임에 갇혀 방송에서는 잉꼬부부인 척 연기했지만, 실제로는 남편과 계속 다투면서 지옥 같은 날을 보냈다고 밝혔다. 하지만 현재의 삶을 감사히 여기게 되면서 가족을 지켜낸 것이 두 번째 기적이라고 소개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김송이 경험한 마지막 기적은 방송에서 공개된다.


김미경과 이재용이 진행하는 힐링 토크쇼 EBS1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은 매회 같은 주제의 고민과 아픔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각자의 파란만장한 인생사를 함께 나누고,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김송의 이야기는 24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되는 '인생 이야기 파란만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김송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