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오! 삼광빌라!' 진기주, 한보름 악행에 당했다...황신혜 친딸 부인

by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오! 삼광빌라!' 진기주가 자신이 황신혜 딸이 아니라고 선언했다.

27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는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김정원(황신혜 분)의 친딸이 아니라며 거짓말을 한 모습이 그려졌다.


황나로(전성우 분)가 이빛채운에게 악감정을 품고 위협하려 하자, 박필홍(엄효섭 분)이 나타나 상황을 무마시켰다. 황나로는 이빛채운이 자신을 수행비서로 임명하려는 결정에 반대한 것을 알고 이 같은 행동을 벌인 것.


황나로는 박필홍에게 "기다리기라도 한 것처럼 나타났다. 좀 수상하다"고 비아냥댔다.곧이어 우재희(이장우 분)도 나타났고, 우재희는 황나로에게 "빛채운 씨에게 마음이 있어 자꾸 그러는 것이냐"며 캐물었다. 황나로는 "별 상상을 다한다. 저 아저씨에 대한 상상이나 펼쳐볼래?"라며 비밀을 갖고 있는 듯한 발언을 남기고 사라졌다.


이어 이빛채운, 우재희, 박필홍은 함께 식사 자리를 가졌다. 박필홍은 이들에게 또 위협되는 상황이 발생한다면 언제든지 도움을 주겠다고 이야기했다. 우재희는 박필홍에게 조금은 수상하다는 눈빛으로 "그곳은 무슨 일이셨는지. 일찍 퇴근하실 줄 알았는데"라며 이빛채운 주변에 있었던 이유를 물었고, 박필홍은 이빛채운을 지켜봤던 것이었지만 "근처 빌딩 경비일 면접이 있었다"라며 숨겼다.


이후 황나로는 박필홍에게 전화해 "형님 오늘 이성 잃으셨던데. 원래 거기에서 그렇게 나오시면 안 된다. 너무 어색했다. 신분 노출하지 말아요"라고 경고했다. 박필홍은 "네 걱정이나 해"라며 행동을 조심하라고 힘주어 말했다.



스포츠서울

김정원은 이빛채운에게 삼광빌라 식구들과 식사하고 제안했다. 깜짝 서프라이즈면 더 좋겠다는 이야기까지 나누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냈다. 그때 부엌에 있던 장서아(한보름 분)가 자신이 들고 과일 그릇을 깨뜨렸다. 장서아는 김정원을 보고 "엄마가 서재에 계신 줄 알고 이것 드리려고 했다"며 어지럼증을 호소했고, 이빛채운을 보고 불편해했다.


얼마 후 김정원은 이빛채운과 약속한 대로, 이순정에게 전화해 자신의 집에서 함께 식사 하자고 제안했다. 이순정은 그렇게 가족을 데리고 김정원 집을 방문했다. 장서아는 이 파티를 환영하는 듯했으나 황나로와 또 다른 꿍꿍이를 계획하고 있었다. 두 사람은 김정원 대표에게 숨겨진 딸이 있다는 내용의 메일을 회사 이사진들에게 뿌렸다. 이빛채운이 딸이라는 증거 사진까지 첨부된 것이었다. 회사 관계자들은 급히 김정원 집을 찾았고, 김정원 집에 있던 이순정 가족은 난처한 상황에 몸을 숨겼다.


김정원이 "이빛채운이 딸이 맞냐"는 관계자들 질문에 답을 하려던 찰나, 이빛채운이 등장해 "저는 대표님 딸이 아니다. 장서아랑 동창인데 사정이 있어 이 집에 머물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런가 하면 김확세(인교진 분)는 우정후(정보석 분)에게 "쳐다봐서는 안되는 나무를 올려다보는 느낌이다"라며 이만정(김선영 분)과의 연애를 언급했다. 또 이순정이 신경 쓰인다면서 "힘들게 애지중지 뒷바라지했는데 나 같은거 좋아한다고 그러면"이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그 시각 이만정은 김확세와 연락이 닿지 않자, 김확세가 "사람이 주제파악을 해야 하는건데"라고 자책한 것을 떠올리며 난감해했다.


다음날 우정후는 아침에 부엌에서 칼질하는 소리가 나자 정민재(진경 분)가 온 줄 알고 순간 기뻐했으나 이내 정체가 김확세라는 것을 파악하고 시무룩해졌다. 김확세는 우정후에게 음식을 직접 해보는 것을 제안하며 자신이 도와주겠다고 했다. 우정후는 고개를 끄덕이며 새로운 목표를 세웠다.


한편, '오! 삼광빌라!'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KBS2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