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추신수 '빚투' 논란?
청와대 청원 글 등장

by스포티비뉴스

추신수 '빚투' 논란? 청와대 청원

최근 여러 연예인에게 불고 있는 '빚투' 논란이 체육계에도 일어날까.


지난 28일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게시판에 "유명 야구 선수 추신수 아버지의 사기 사건"이라는 제목으로 청원이 올라왔다. '빚투'는 과거 성폭력 경험을 공개적으로 밝히는 '미투'에 빚댄 표현이다. 유명 연예인 부모가 채무 불이행 논란이 최근 동시 다발적으로 발생하며 '빚투'라는 신조어가 탄생했다.


작성자는 "저는 유명 야구선수 추신수 아버지에게 2007년도에 거액의 사기를 당한 피해자입니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추신수 '빚투' 논란? 청와대 청원

이어 "이 사건은 2016년에 형사적 사건으로 재판을 진행할 당시 저의 피해 금액은 10억 4천만 원에 달하는 금액이었다. 그러나 이들은 국내 최고의 로펌 두 곳을 동원하여 5억 원의 공탁을 걸고 형사적 문제만 피해갔다. 피해 당사자인 저에게 단 한번의 사과와 재판 이후 단 한번의 피해 보상에 대한 의사를 표시한 바가 없고, 지금까지 전화 통화마저 되지 않아 하는 수 없이 국민 청원 게시판에 호소하고자 글을 올리게 됐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보통의 사람들이라면 재판 당시 피해자에게 피해 보상을 하든, 피해 보상 약속을 하든지 하여 피해자와 원만한 합의를 해 사건을 마무리하는 것이나 추소민은 거액의 로펌을 살 돈은 있어도 피해자의 억울한 마음은 아랑곳도 없는 사람입니다. 이 사건은 재판 당시 언론에 보도된 바가 있으며 이에 대한 사실적 자료들은 모두 보관되어 있습니다"며 자신의 휴대 전화번호까지 남겼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