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미쳤어' 할아버지, 무반주로 채연 '흔들려' 무대…김제동 축가 약속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김제동씨 결혼하게 되면, 제가 꼭 참석해서 미쳤어 한번 부르겠습니다"


KBS1 '전국노래자랑'에서 손담비 '미쳤어'를 불러 스타가 된 지병수 할아버지가 26일 KBS1 '오늘밤 김제동'에 출연했다.


이날 '오늘밤 김제동'은 화제의 주인공 '미쳤어 할아버지' 지병수 씨와 화상통화를 연결해 이야기를 나눴다. 김제동은 지병수 할아버지가 평소 즐겨 부르는 노래를 한 곡 청했다.


지병수 할아버지가 이날 생방송에서 선보인 곡은 채연의 '흔들려'였다. 처음에는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던 지병수 할아버지는 이내 남다른 흥과 춤솜씨로 완벽한 무대를 꾸몄다. '미쳤어 할아버지'에게는 반주조차 따로 필요하지 않았다.


지병수 할아버지는 "기분이 아주 업됐다. 옛날엔 이런 걸 못 느꼈는데 이번에 노래하고 나서, 어르신네들이 하는 걸 즐겁게 봐주는 걸 보고 참 보람을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MC 김제동의 결혼식 참석을 약속하며 "우리 서로 좋은 사람 만납시다"라고 당부해 웃음을 남겼다.


지병수 씨는 KBS1 '전국노래자랑' 영상이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해 일약 국민스타로 떠올랐다. 가수 손담비 씨가 화답 영상을 올려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두 사람의 컬래버레이션 무대에 대한 기대도 커지고 있다.


​[스포티비뉴스=박수정 기자] ​press@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