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오정연 "8년 지난 이혼 사유, 멋대로 추측하니 실소만…곧 고소 실행"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방송인 오정연이 자신의 이혼 사유를 두고 악성 댓글을 다는 이들에게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오정연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8년이 지난 내 이혼에 대한 사유를 멋대로 추측하는 일부 무리들이 아직 있다"며 "건강한 인터넷 문화를 위해 악플러 고소 곧 실행"이라고 강경 대응 방침을 알렸다.


오정연은 이날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 출연해 추억을 정리하지 못해 버려야 할 짐이 많아진 집안을 솔직하게 공개했다. '신박한 정리' 후 과거 서장훈과 이혼 사유를 두고 설왕설래하는 누리꾼들이 나오자 오정연은 "정답을 아는 당사자인 내가 볼 때 맞는 얘기는 하나도 없다"며 "고소를 곧 실행하겠다"고 일갈했다.


오정연은 "각자의 상상 속 궁예질일 뿐이라 실소만 나온다"며 "짐 많은 창고방 캡처만 뚝 떼서 마치 집 전체가 그렇다는 듯 악의적 의도로 포스팅하는 건 애교 수준이다. 이런 저런 성급한 일반화, 확대 재생산, 유언비어도 연예인이니까 다 감당하라고?"라고 분노를 쏟아냈다.


이어 "난 이혼 후 행복하니 뭐라 왈왈거리든 노 상관이지만, 남 과거사 추측에 헛스윙 날리며 무책임하게 입 터는 이들의 인생은 좀 안타갑다. 왜들 그렇게 추할까. 왜들 그리 못됐을까"라며 "차에 치여 죽은 사람보다 혀에 치여 죽은 사람이 많다"고 강한 어조로 악플 자제를 당부했다.

스포티비뉴스

다음은 오정연 글 전문이다. 신박한정리 잘 보셨나요? 신박한 정리 이후 보름이 지난 지금까지 '비움의 기적'을 온종일, 온몸으로, 온마음으로 체감하며 살고 있어요!


내 열정, 노력, 기쁨, 성과, 실패, 좌절 등이 묻어있는 값진 물건들을 오랜 세월 버리지못하고 쟁여왔건만..그 소중함을 자기 일처럼 이해해주는 동시에 상대적으로 중요도가 덜한 물건들을 비우도록 유도해준 신박한정리단 최고최고


그 결과! 여유 공간 확보와 신박한 재배치가 가능해져 마음은 더 가볍게, 추억은 더 가까이 갖게되는 기적이 찾아왔답니다. 더 놀라운 건 비움의 미학을 체감한 이후로 매일매일 조금씩 더 비우게 돼요! 이제 집에만 있고 싶어져 큰일 집순이각.


'신박한 정리' 팀 모두들- 정말 감사합니다. 따뜻한 시선으로 저만의 니즈를 이해해주신 김유곤 PD님과 이지영 대표님, 집 살림살이를 저보다 더 완벽히 파악해버린 작가님들과 스태프들, 특히 수천 장의 서류들과 비우는 물건들을 일일이 분류해 처리해주신 그 정성 어쩔..행복하라며 팔목에 차고있던 팔찌를 풀어주신 신애라 언니는 감동의 여신.


많은 시청자분들이 방송 참고하셔서 꼭 신박한 정리해보시길 바라요! 비움은 진리다. 나눔도 진리다.


p.s) 8년이 지난 내 이혼에 대한 사유를 멋대로 추측하는 일부 무리들이 아직도 있네. 정답을 아는 당사자인 내가 볼 때 맞는 얘기는 1도 없고 각자의 상상 속 궁예질일 뿐이라 실소만 나올뿐.


짐 많은 창고방 캡처만 뚝 떼어서 마치 집 전체가 그렇다는듯 악의적 의도로 포스팅하는 건 애교 수준, 이런 저런 성급한 일반화/확대재생산/유언비어도 연예인이니까 다 감당하라고?


난 이혼 후 행복하니 뭐라 왈왈거리든 노상관이지만, 남 과거사 추측에 헛스윙 날리며 무책임하게 입 터는 이들의 인생은 좀 안타깝네... 왜들 그렇게 추할까, 왜들 그리 못됐을까


차에 치여 죽은 사람보다 혀에 치여 죽은 사람이 많아요. 영화 결백 대사


건전한 넷문화를 위하여 악플러 고소 곧 실행.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