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여신강림' 문가영, 뿔테+민낯 피부…여신 미모 지운 충격 비주얼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여신강림'에 출연하는 문가영이 충격 비주얼을 공개했다.오는 12월 첫 방송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극본 이시은, 연출 김상협)은 화장으로 여신이 된 주경 역의 문가영의 첫 민낯 비주얼을 공개했다.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으로 여신이 된 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이 드라마는 문가영, 차은우, 황인엽이 주연을,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협 PD가 연출을 맡았다.


문가영은 민낯을 죽어도 들키기 싫어하는 '메이크오버 여신' 임주경 역을 연기한다. 극 중에서 외모 콤플렉스를 화장의 힘으로 극복하며 자존감을 회복해 나가는 긍정 여고생을 연기하게 된 문가영은 충격적 민낯 비주얼로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첫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영상에서는 문가영은 충격적인 반전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난 여신이다. 단 화장을 지우기 전까지만"이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문가영은 검은 뿔테 안경에 화장기 없는 울긋불긋한 피부, 빨간 트레이닝복, 질끈 묶은 머리로 풋풋한 매력을 과시한다.


자신의 여신 사진을 만족스럽게 바라보던 문가영은 실수로 SNS에 민낯 사진을 업로드하고 화들짝 놀라 취소 버튼을 마구 누른다. 다채롭게 찍은 사진 속 문가영의 해맑은 표정도 눈길을 끈다. '그 남자의 기억법'에 이어 '여신강림'으로 인기 상승세를 이어가는 문가영은 해맑고 긍정적인 임주경으로 완벽 변신, 드라마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여신강림'은 12월 첫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