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핼러윈 즐기는 이근, "뭐가 그리 심각해" 조커 분장하고 "하하하"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가짜 사나이'로 인기를 얻은 이근 해군 예비역 대위가 조커로 변신해 미리 핼러윈 분위기를 냈다.


이근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WHY SO SERIOUS!? HALLOWEEN'S COMING SOON. HAHAHA!!!"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근은 영화 '다크 나이트' 속 조커를 연상시키는 분장을 하고 양 옆 두 여성과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환하게 웃으며 정면을 응시하는 이근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가짜사나이'로 유명세를 얻어 여러 지상파 방송 프로그램에도 진출했던 이근은 최근 UN 경력 허위 의혹, 성추행 벌금형 판결 사실, 폭행 전과 의혹 등 여러 논란에 휩싸였으나 이를 대부분 부인했다.


또 논란에도 건재함을 과시하는 듯 '왜 그리 심각해'라며 보란 듯 웃는 사진을 게재하는가 하면 커다란 UN 자막을 배경으로 한 사진 등을 올리며 SNS를 통해서도 변함없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26일에는 "사람들이 당신을 싫어하는 이유. 그들은 자신을 싫어한다. 그들은 당신이 되고 싶다. 그들은 당신이 위협적으로 보인다. TO : HATERS 앞으로도 저를 더 싫어하게 될 것입니다. ENJOY!"라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