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옥문아들' 아이키 "오랜 우상 이효리와 작업, 지릴 뻔 했다"

by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

댄서 아이키가 '우상' 이효리와 작업 소감을 전했다.아이키는 3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해 환불원정대 안무를 담당한 감격의 소감을 밝혔다.


아이키는 이효리(천옥), 엄정화(만옥), 제시(은비), 마마무 화사(실비)가 결성한 걸그룹 환불원정대의 안무가로 첫 활동곡 '돈 터치 미'의 안무를 만들었다. 이효리가 자신의 오랜 우상이었다는 아이키는 "지릴 뻔 했다"는 솔직한 멘트로 이효리와 호흡을 맞춘 감격을 자랑했다.


아이키는 코코와 함께 미국 유명 댄스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름을 알리기도 했다. "여러 사람 중 제니퍼 로페즈에게서만 후광이 났다"는 그는 "드레스에 조명이 달린 줄 알았다"며 "제니퍼 로페즈가 '너네 진짜 갱스터다'라는 칭찬을 들었을 때 뭔가 확 와닿았다"고 후기를 전했다.


'다이너마이트' 댄스 커버 영상으로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에게 댓글을 받았다고도 자랑했다. 아이키는 "방탄소년단이 직접 '와우'라고 댓글을 달아줬다. 밑에 대댓글이 계속 달려 성지가 됐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11월 3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