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정준영 카톡방` 연예인 김씨는 로이킴? 소속사 "확인 중"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정준영 단톡방' 사건으로 참고인 조사를 앞둔 연예인 김모씨가 가수 로이킴으로 알려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확인 중"이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내놨다.


2일 경향신문은 정준영의 불법 촬영 영상물이 공유된 카카오톡 대화방에 있던 또 다른 유명 연예인 김모씨가 참고인 조사를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이후 김씨의 정체에 누리꾼의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로이킴이 주인공으로 지목됐다.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해당 단톡방에는 정준영, 최종훈, 로이킴을 비롯해 7명의 멤버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로이킴 소속사 관계자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해당 소식에 대해 확인 후 공식입장을 전하겠다"고 전했다.


현재 경찰은 정준영이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단톡방에 대해 집중 조사 중이다. 2일 오전 기준 입건자는 7명이나 참고인 조사 결과에 따라 입건자가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