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김연자 “행사 많아, 한 달 기름값 150만원”

[연예]by 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트로트 가수 김연자가 행사 때문에 바쁜 일상을 말했다.


24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이하 '두데')에는 길구봉구, 김연자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두데’는 서울 여의도 이랜드크루즈 선착장에서 공개방송으로 진행됐다.


DJ 지석진은 김연자에게 "예전에 김연자 씨와 전화연결했는데 한 달 기름값만 150만 원 썼다고 들었다"고 운을 뗐다.


김연자는 이에 동의하며 “많은 곳에서 행사를 불러 주셔서 바쁘게 다니고 있다”고 밝혔다. 김연자는 “어제도 부산에서 비 맞고 행사했다. 바로 '두데' 출연을 위해 한강으로 올라왔다"고 설명했다.


김연자는 제2의 전성기를 열어준 곡 ‘아모르파티’에 대해 “정말 흐뭇하다. 노래를 계속해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DJ 지석진이 “’아모르파티’ 한 1000번 정도 불렀나”고 묻자 김연자는 “세어보진 않았지만 그 정도 될 것 같다”고 답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차윤주 인턴기자]​ yoonj911@mkinternet.com

사진| 스타투데이 DB

2019.04.24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