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원빈♥이나영, 삼성동 단독주택으로 이사…50억~70억대 추정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배우 원빈, 이나영 부부가 서울 삼성동에 새 집을 지어 이사했다.


22일 스타뉴스는 "원빈, 이나영이 서울 삼성동에 새 집을 짓고 보금자리를 옮겼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원빈은 지난 2014년 7월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근 지하 1층, 지상 3층 단독주택 신축 허가를 강남구청으로부터 받은 이후 노후 주택을 완전히 허물고 건축 면적 33.9평(112.09㎡), 연 면적 101평(333.95㎡)짜리 단독주택을 지었다. 이 건물은 지난해 말 완공됐으며 원빈 이나영 가족은 이곳으로 이사해 살고 있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이 부근 시세가 평당 6000만원 정도로 책정돼 있으며 이 건물은 땅값과 건물 공사 비용 등을 종합해 50억원에서 70억원 대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한편, 원빈과 이나영은 지난 2015년 결혼식을 올린 뒤 그해 득남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ksy70111@mkinterne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