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류승범 측 "10살 연하 외국인 여자친구와 결혼…예비신부 임신 중"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배우 류승범(40)이 품절남이 된다.


류승범 소속사 샘컴퍼니 관계자는 11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류승범이 3년여간 열애해온 10살 연하 외국인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릴 계획이다. 예비신부는 현재 임신 중으로, 두 사람은 프랑스에 거주중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당초 지인들만 모시고 간소하게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여파로 인해, 출산 후 식을 간소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출산하면 좋은 소식 다시 전해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류승범의 예비신부는 슬로바키아인으로 프랑스에서 화가로 활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류승범은 현재 예비신부 곁에서 출산을 준비 중이다.


한편 류승범은 2000년 영화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로 데뷔해 이후 ‘그물’ ‘베를린’ ‘부당거래’ ‘사생결단’ ‘수상한 고객들’ ‘품행제로’ ‘와이키키 브라더스’ 등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2019년 ‘타짜: 원 아이드 잭’ 개봉 외에는 작품활동을 쉬고 있던 류승범은 샘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국내 복귀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shinye@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