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아침마당' 이한위 "'가을동화' 윤석호 감독, 자연광 주인공 거라고…"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아침마당’ 이한위가 '가을동화' 촬영 당시 비화를 밝혔다.


24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배우 이한위가 게스트를 출연했다.


이날 이한위는 “당시 조감독님들이 많은 분들이 애정을 갖고 봐줬다. 윤석호 감독님도 저에게 기회를 많이 줬다”고 말했다.


이어 “KBS 2TV '가을동화' 찍을 때 있었던 일이다. 상대역 김나운 씨와 함께 촬영하고 있는데 윤석호 감독님이 ‘잠깐. 지금 자연광이 너무 좋다. 이건 주인공 것’이라고 했다. 감독님이 너희는 잠깐 대기하고 주인공 송승헌 송혜교 원빈을 데려오라고 하더라. 우리는 차에서 대기하고 있다가 해져서 다음날 촬영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한위는 “윤석호 감독님이 자연광을 무척 중시하고, 영상미가 뛰어나다. 저런 행각을 벌인 것”이라며 “일본에 돔에서 사계절 드라마 콘서트할 때 일본 관객에게 감독님 앞에서 고자질해떤 이야기”라고 털어놨다.


MC들은 “많이 섭섭했던 기억인가”라고 물었다. 이한위는 “그렇지는 않다. 배우가 되기로 했고, 그 과정에서 다 통과하는 의례라고 생각한다”며 “인간적으로 섭섭하지만, 섭섭하게 생각하면 이곳에서 생존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skyb1842@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