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애로부부

`서세원·서정희 딸` 서동주 "최근 남자친구와 결별, 장거리 연애에 지쳐"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서세원 서정희 딸'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최근 연인과 결별했다고 고백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는 서동주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서동주는 '애로부부'에 출연한 이유에 대해 "'애로부부' 애청자다. 진짜 열심히 재미있게 봤다"며 "제가 이혼으로 유명하지 않나. 그래서 주변에서 항상 이혼 상담을 많이 한다. 그런데 저는 지적재산 변호사고 그중에서도 상표 등록에 관해서 하고 있다. 그래서 이혼에 대해 모르니까 '애로부부'를 열심히 봤다"고 말했다.


MC 이상아는 서동주에게 "지금 연애 하고 있냐"고 물었고, 이상아는 "헤어졌다"고 고백했다. "혹시 헤어진 상대가 억만장자냐"고 다시 물었고, 서동주는 "제가 많은 사람을 만났나보다. 그런 사람도 있고 저런사람도 있었는데 마지막 사람은 그 사람이 아니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서동주는 마지막 연인과 헤어진 이유에 대해 "그 친구가 멀리 살아서 장거리가 힘들다고 해서 헤어졌는데 다시 만나자고 하더라. 그래서 다시 만났는데 또 차였다. 상처가 컸다"며 "오늘 많은 걸 고백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shinye@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