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리 "술하고 남자는 항상 있다"...호쾌한 '리치언니'

[연예]by 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전 골프선수 박세리가 호쾌한 면모를 보였다.


지난 1일 방송된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노는언니'는 가을 운동회 2탄 특집으로 꾸며졌다. 운동선수 홍성흔, 전태풍, 조준호, 구본길, 김준호, 태권도 선수 출신 가수 나태주가 게스트로 출연해 '노는 언니' 식구들과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박세리는 펜싱선수 구본길과 '당연하지' 게임을 했다. '당연하지'는 과거 SBS 예능 프로그램 'X맨'의 히트 코너로, 상대방의 말에 무조건 '당연하지'를 외쳐야 승리한다.


박세리는 구본길에게 먼저 "네 얼굴 잘생긴 거 알지"라는 가벼운 공격으로 시작했다. 구본길은 쉽게 "당연하지"를 외쳤다. 이어 "누나 남자 없다고 했는데 집에 많이 숨겨놨지"라고 반격했다. 박세리는 여유로운 태도로 "아 당연하지"라고 답한 후 "술하고 남자는 항상 있지"라고 말하며 호탕하게 웃었다.


이어 박세리가 구본길에게 "성형에 관심 많지?"라고 던졌고, 구본길은 "당연하지. 관리해야 한다"라고 답했다.


몇 차례 공방 끝에 통크게 받아준 박세리가 승리했다.


한편,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노는언니'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예지 인턴기자] stpress1@mkinternet.com

사진| E채널 방송화면 캡처

2020.12.02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