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비디오스타` 송창식 "학교 갈 시간 없다는 아들, 자퇴 허락했다"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가수 송창식이 아들의 고등학교 자퇴를 허락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는 쎄시봉 조영남, 송창식, 김세환이 출연했다.


이날 김세환은 "지금도 이해가 가지 않는 것이 있다. 창식이 형이 아들을 학교에 보내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에 송창식은 현재 게임 회사에서 개발 기획자로 근무 중인 아들을 언급했다. 그는 "아들이 고등학교 1학년일 때, 학교 다닐 시간이 없다고 했다. 컴퓨터 게임 시나리오를 썼다. 컴퓨터 게임에 대한 공부를 해야 한다고 학교 갈 시간이 없다고 하더라. 학교에 갈 이유가 없어 그만두라고 했다"라고 말했다.


MC 김숙이 "아내 분이 반대하지 않았냐"고 의아해하자 송창식은 "내가 아내에게 학교 가서 자퇴시키라고 했다"고 설명, 남다른 교육관을 밝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보미 인턴기자]​ stpress2@mkinternet.com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