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원희 “소개팅? 그냥 그렇게 됐다” 아쉬운 결과(‘미우새’)

[연예]by 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미우새’ 임원희가 소개팅 결과를 언급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임원희, 정석용, 이호철, 최광제, 이정현이 식사 자리를 가지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정현은 임원희에게 "선배님 전에 소개팅하신 거 봤다. 연락하고 지내시냐"라고 물었다. 임원희는 지난해 배정남의 주선으로 황소희와 소개팅을 한 바 있다.


이정현의 질문에 임원희는 “그냥 뭐 그렇게 됐다. 사람들이 많이 물어본다. 다들 궁금해 하더라. 그런데 그렇게 됐다”라고 말끝을 흐렸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trdk0114@mk.co.kr

'미우새'. 사진lSBS

2021.02.15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채널명
스타투데이
소개글
매일경제의 문화, 연예 정보 뉴스사이트 '스타투데이' 입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