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유부남 사실 알았다 vs 몰랐다"…'불륜설' 정준일·정은채, 이틀째 논란ing

by텐아시아

정준일-정은채, 10년 전 불륜설 제기

정준일 측 "기혼 사실 숨긴 적 없어"

정은채 측근 "기혼 사실 몰랐던 피해자"


정은채 출연 중 '더 킹' 어쩌나

텐아시아

가수 정준일과 정은채가 10년 전 불륜을 저질렀다고 전해진 가운데, 정은채가 당시 정준일이 유부남이었다는 사실을 알았는지를 두고 진실 공방이 벌어지고 있다.


지난 17일 한 매체는 정준일과 정은채가 10년 전 불륜 관계였다고 보도했다. 정준일 소속사 엠와이뮤직 관계자는 두 사람의 불륜설에 대해 "10년 전의 일이다. 개인 사생활이기에 확인이 불가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두 사람의 교제 여부는 확인하기 어렵지만 정은채는 정준일이 유부남인 줄 알고 있었다"고 전했다. 그러나 정은채의 측근은 두 사람이 만난 것은 맞지만 정은채 역시 당시 정준일이 유부남이라는 사실을 알지 못한 피해자라고 주장했다.

텐아시아

배우 정은채 / 사진=텐아시아DB

정준일은 4년간 교제한 건축가 A씨와 2010년 결혼했으나 2011년 이혼했다. 이는 정준일이 2012년 입대를 앞둔 시점에 결혼과 이혼 소식을 동시에 밝히면서 알려졌다. 정준일은 이혼 사유에 대해 직장 문제로 타국으로 가야해 A씨의 비자 발급 때문이었으며, A씨와는 동거도 결혼식도 한 적 없는 서류상 부부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A씨는 이혼 사유가 여자 문제 때문이었다고 반박했다.


당시 정준일 팬들이 정은채를 정준일의 여자친구로 알 정도로 두 사람의 관계가 유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정준일은 꾸준히 미혼남 행세를 했고 정준일이 이혼 준비를 하면서 기혼자였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정은채는 2013년에는 일본 배우 카세 료와 불륜설에 휩싸인 바 있어 대중들의 시선은 더욱 따갑다. 당시 일본 파파라치 매체는 정은채와 카세 료가 호텔에서 함께 투숙한 뒤 데이트를 즐겼다고 보도했는데 정은채 측은 "일본에 있는 친구가 아이를 낳아 휴가차 방문했다"며 "홍상수 감독의 영화 촬영 때 카세 료와 친해져 여행 가이드를 해준 것뿐"이라고 해명했다.

텐아시아

가수 정준일 / 사진제공=엠와이뮤직

정은채와 정준일, 양측이 서로 다른 주장을 하고 있는데 가운데 정은채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2008년 그룹 메이트의 멤버로 데뷔한 정준일은 2011년 첫 솔로앨범 'Lo9ve3r4s'을 발표했다. 이후 '안아줘' 등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정은채는 2010년 영화 '초능력자'로 데뷔해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 '역린' '더 킹' '안시성', 드라마 '리턴' '손 더 게스트' 등에 출연했다. 정은채는 현재 방영 중인 SBS 금토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에도 출연 중인 만큼 파장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