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임현주 소신발언 "페미니즘 주제가 왜 비난 대상이 되는건가"

by텐아시아

텐아시아

사진=임현주 인스타그램

임현주 아나운서가 소신발언을 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임현주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저도 알아가는 중이다”이라는 글과 함께 페미니즘과 관련한 TED(테드) 강연 영상을 올렸다.


이어 임현주는 “왜 페미니즘이라는 주제가 이토록 격렬하면서도 이해와 논의가 이루어지기보다 무조건적인 비난의 대상이 되기도 하는 것인지, 오해하는 지점은 무엇인지, 혹은 그 이름에 부담을 가져야 하는지, 본질은 무엇인지, 고정관념을 내려놓고 함께 알아갔으면 해요”라고 덧붙였다.


임현주 아나운서는 지난달 2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그는 “여성스럽다”라는 표현을 쓰는 MC들에게 “요즘에는 여성스럽다, 남성스럽다 이런 말을 하면 안 된다. 그게 편견을 만든다”고 꼬집은 바 있다.

임현주 아나운서 입장 전문

저도 알아가는 중이다.

왜 페미니즘이라는 주제가 이토록 격렬하면서도 이해와 논의가 이루어지기보다 무조건적인 비난의 대상이 되기도 하는 것인지, 오해하는 지점은 무엇인지, 혹은 그 이름에 부담을 가져야 하는지, 본질은 무엇인지, 고정관념을 내려놓고 함께 알아갔으면 해요.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