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안성기, 갑작스런 와병…열흘 넘게 입원

by텐아시아

안성기, 질환으로 쓰러져 입원

"현재 안정 되찾고 있어"

영화 행사 일정 '올스톱'


[텐아시아=김수영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안성기의 와병 사실이 알려졌다.


지난 20일 한 매체는 "안성기가 이달 초부터 십수일 째 서울 모 종합병원에 입원 중"이라고 보도했다.


영화계에 따르면 안성기는 최근 예기치 못한 질환으로 쓰러져 병원에 입원했다. 병명은 알리지 않았으나 쓰러지기 전 지병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입원 중간에 차도가 있어 병원을 옮겼고, 현재는 치료를 받으며 안정을 되찾고 있는 중이라고 관계자는 전했다.


와병 중인 안성기는 22일 주연을 맡은 영화 '종이꽃' 개봉을 앞두고 있지만 당분간 인터뷰 등 대외 홍보 행사를 소화하지 못한다. 또 집행위원장을 맡고 있는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식에도 참석하지 않는다.


한편 안성기가 주연을 맡은 영화 '종이꽃'은 사고로 거동이 불편해진 아들 지혁(김혜성)과 살아가는 장의사 성길(안성기)이 옆집으로 이사 온 모녀를 만나 다시 삶에 대한 희망을 품게 되는 이야기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