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함소원, 2차 고소 돌입

by텐아시아

함소원, SNS 통해 악플러들에 경고

"이러시면 고소할 수밖에 없다"

텐아시아

진화(왼쪽), 함소원 부부. /텐아시아DB

방송인 함소원이 악플러들을 상대로 2차 고소에 돌입했다.


함소원은 13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작년 10월부터 나와 나눈 적도 없는 대화를 만들고 짜깁기해서 공개적으로 올리는 분들께 나는 미리 5개월 동안 이러면 내가 고소할 수밖에 없다고 충분히 알렸다"고 밝혔다.


또한 "한데 그것을 현재까지도 각종 커뮤니티에 지속적으로 올려서 또 추가 고소가 들어갔다"며 "왜 정말 이렇게까지 해야 하는지 모르겠다. 왜 꼭 내가 이렇게까지 하게 만드나?"라고 털어놓았다.


이어 "앞으로 유튜브, 페이스북 등 추가 고소 들어갈 예정이다. 마음이 무거운 하루"라고 덧붙였다.

텐아시아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함소원(본명 함수연)을 고소인으로, 성명불상자 다수를 피고소인으로 하는 고소장이 담겨 있다.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명예훼손) 등으로 고소를 진행한다는 내용이다.


앞서 함소원의 다이어트 제품을 판매하는 쇼핑몰 업체는 지난 12일 공식 입장을 통해 근거 없는 유언비어에 관해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알렸다. 이에 함소원은 "방법이 이것밖엔 없는 것인지 참 마음이 아프다"고 전했다.


한편 함소원은 TV조선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유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최근 각종 조작 논란에 휩싸이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결국 함소원과 TV조선 측은 의혹을 인정하고 하차 및 시즌을 종료했다.

2차고소

작년 10월부터 저와 나눈 적도 없는 대화를 만들고 짜깁기하셔서 공개적으로 올리시는 분들께 저는 미리 5개월 동안 이러시면 제가 고소할 수밖에 없다 충분히 알려드렸습니다. 헌데 그것을 현재까지도 페이스북 맘 카페 각종 커뮤니티 지속적으로 올리셔서 또 추가 고소가

들어갔습니다. 왜 정말 이렇게까지 해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왜 꼭 제가 이렇게까지 하게

만드십니까.. 앞으로 유튜브 페이스북 등등 추가 고소 들어갈 예정입니다. 마음이 무거운 하루입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