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김도연 아나운서, 결혼…'예비 신랑'은 82만 유튜버 오진승 전문의

by텐아시아

오진승 "헤어질 위기도 있었어"

김도연 "오진승, 정말 좋은 사람"

텐아시아

사진=유튜브 채널 '닥터 프렌즈' 영상 캡처

KBS 김도연 아나운서가 유튜브 채널 '닥터프렌즈'를 운영하는 정신과 전문의 오진승과 결혼한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닥터프렌즈'에는 '중대발표 여러분께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오진승은 "유튜버 답게 유트브로 헬프(닥터프렌즈 구독자)님들에게 드릴 말씀이 있다. 내가 결혼을 하게 됐다"고 알렸다.


이어 결혼 스토리에 대해 "사실 둘이 그런 이야기를 많이 했다. 인터뷰나 모임을 가면 오진승이 유튜브하는 이유는 결혼하려고 하는 거다. 그 장난이 현싱이 됐다. 유튜브를 하다보니 KBS 라디오에 게스트로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거기 DJ로 계시던 KBS 김도연 아나운서님과 연애를 하고 결혼을 하게 됐다"고 했다. 헤어짐의 위기도 있었다는 두 사람. 오진승은 "그 전의 연애에서 단 한 번도 헤어지고 다시 재회한 적이 없었다. 두 번째 결별도 있었다. 다음 날 헤어지려고 했는데, 다행히 화해를 했다"고 이야기했다.


오진승은 자신의 연애 스타일에 대해서도 밝혔다. 그는 "연애하면서 불만이나 서운한 점을 잘 이야기하는 편이 아니다. 삐진다. 말은 안 하다가 쌓이고 쌓인다. 말을 안 하니까 상대방은 모른다. 막판에 내 나름대로 다 정리를 한다. 이후 헤어짐을 통보한다. 그럼 만났던 분은 짜증나고 화를 내시지만, 헤어지게 된다"고 언급했다.


오진승은 "근데 이 분은 좀 달랐다. '나는 연애할 때 안 맞는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 우리가 서로 다른 부분은 안 맞고 불편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어떻게 사람이 완벽할 수 있겠냐? 우리가 잘 맞는 부분도 많은데 안 맞는 것 몇 가지로 포기하는 건 아닌 것 같다'고 말해주더라"라고 고백했다.


적극적으로 이야기해준 김도연 아나운서. 오진승은 "또 이 친구가 평상시에는 이런 모습이 아니다"라고 했다. 이후 김도연 아나운서가 등장, 김도연 아나운서는 “좋은 사람이라는 느낌은 있었지만 이성적인 관심은 없었다. 그러나 인생에 방황하는 시기에 그를 떠올렸다. 정말 좋은 사람을 만나고 싶은데 어떤 사람이 좋을까 생각하다가 오빠가 떠올랐다”고 말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