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도로 위 '감당불가' 폐지 더미…시민들 나서자 순식간에 '말끔'

by연합뉴스

도로 한가득 폐지가 떨어져 난감했던 상황이 시민들이 솔선수범한 덕분에 빠르게 정리됐습니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6월 1일 경기도 구리시에서 손수레 가득 실렸던 폐지가 바깥으로 넘쳐 떨어지면서 도로를 반 이상 점령했는데요.


차량 흐름이 많아 교통에 방해가 되는 데다 사고의 위험까지 있는 상황.


손수레 주인은 땀을 뻘뻘 흘리며 홀로 정리를 했지만, 역부족이었습니다.


순찰 도중 수레 주인의 난처한 상황을 본 경찰은 손을 걷어붙이고 돕기 시작했고 이어 지나던 시민과 근처 치킨집 주인도 거들었습니다.


도로를 덮었던 폐지들이 순식간에 깨끗하게 치워지는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해연·이미애>


<영상: 경기북부지방경찰정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