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김하영 "♥유민상에 진짜 마음 생겨"...키스신 비하인드

byYTN

YTN

'서프라이즈 배우' 김하영이 가상커플 상대인 유민상에 대한 마음을 털어놓는다.


오는 17일 방송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강수지, 김미려, 전효성, 김하영이 출연하는 'MBC의 딸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하영은 MBC '서프라이즈'에 17년 동안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배우로, 최근에는 유민상과 '개그콘서트' 공식 가상 커플을 이뤄 가상과 실제를 넘나드는 아슬아슬한 관계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심지어 최근 키스신 등 과감한 모습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대해 김하영은 "진짜 마음이 생긴다"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놔 관심을 끌었다. MC들은 의심 가득한 눈길을 보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러나 알고 보니 이 모든 것이 김하영의 '야망(?)'이었다는 반전이 드러나 폭소를 유발했다.


'서프라이즈' 안방마님 김하영은 촬영장 비화를 전하기도 했다. "실제 커플로 발전한 분들도 계신다"라는 등 숨겨져 있던 재미난 이야기들을 풀어냈다. 또 누구나 다 아는 '서프라이즈' 공식 등장 신을 재연하며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하영은 최근 데뷔 17년 만에 인생 첫 팬미팅을 하다 오열한 일화를 털어놓기도 했다. 김하영은 당시 "17년 동안 서프라이즈 하길 잘했다고 생각했다"며 또 한 번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전효성은 MBC FM4U '꿈꾸는 라디오' 역사상 첫 여성 DJ로 발탁됐다. 이도 잠시, 라디오 진행 3일 만에 방송사고를 냈다고 이실직고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과연 그녀가 무슨 일을 저지른 것일지, 담당 PD의 반응이 어땠을지 궁금증이 커진다.


마지막으로 전효성은 '깡 신드롬'에 합류해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최근 비의 '깡' 댄스 커버로 화제를 모은 전효성이 직접 그 무대를 '라디오스타'에서 재현한 것. 걸크러시 폭발하는 그녀의 무대에 모두가 환호했다고 알려져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YTN Star 공영주 기자 (gj92@ytnplus.co.kr)

[사진 =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