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악인전' 제시, 거침없다...가슴 성형 고백부터 리더십 발휘까지

byYTN

YTN

가수 제시가 거침없는 매력을 뽐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악(樂)인전'에서는 제시, 이상민, 송가인, 김요한이 프로젝트 곡 '2020 인생은 즐거워' 안무 연습과 뮤직비디오 제작의 첫 발걸음을 떼는 모습이 그려졌다.


제시는 안무가 리아킴과 함께 완성된 안무를 습득했고, 비트가 빨라진 만큼 춤 역시 쉽지 않은 상황에서도 긍정적인 모습으로 연습을 이끌었다.


특히 제시는 안무에 자신 없어 하는 송가인을 독려했고, 중간중간 "잘하고 있다"라며 응원했다. 뿐만 아니라 성장한 김요한이 주목받을 수 있도록 독무 시간을 만들어주는 리더십을 발휘했다.


이후 제시는 뮤직비디오 작업을 위해 감독으로 나선 신동과 미팅을 했다. 자신의 노래 중 가장 좋아하는 뮤직비디오로 '후 댓 비'(Who Dat B)를 소개하며 "콘셉트와 연출에 모두 참여했다"라고 강조했다. 뮤직비디오 의상 디자인까지 참여한 만큼 신곡의 스타일링 회의에서도 남다른 창의력을 과시했다.


스타일링 회의에서 '후 댓 비' 뮤직비디오 촬영 당시 입었던 옷을 가져온 제시는 "직접 제작한 옷이다. 가슴 부분에 '페이크'(FAKE)를 적었다. 내 가슴이 가짜이기 때문"이라고 당당하게 말해 멤버들을 당황하게 했다.


또한 제시는 진주로 엮은 파격적인 상의를 꺼내기도 했다. 제시는 "움직이면 보이는데, 가만히 있으면 보이지 않는다"라고 설명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날 공개된 '2020 인생은 즐거워' 녹음 버전에서 제시는 파워풀하면서도 세련된 랩을 선보였다.


'악인전'은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