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SKㆍSMㆍ올가니카 등 35개 기업, 아동 영양 문제 해소에 앞장선다.

by리얼푸드

- 17일 행복얼라이언스 협약식 개최, 2018년 사업 확대 추진 및 사회공헌 시너지 위해 협력 약속

- 코오롱 주식회사, 본아이에프, 필립스코리아, LH공사, 올가니카 등 35개 기업, 아동 삶의 질 향상 위해 손 잡아

- 대한민국 대표 아티스트 보아(BoA), 행복얼라이언스 대표 얼굴로 선정∙∙∙ 홍보대사 활동 시작

    

[리얼푸드=육성연 기자]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 행복얼라이언스가 아동 삶의 질 향상을 위한 2018년 사회공헌 공동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행복얼라이언스의 사업에 동참하는 국내 35개 기업은 아동의 영양ㆍ교육ㆍ위생 문제 해소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지난 17일 서울 삼성동 에스엠타운 코엑스 아티움에서 진행된 ‘2018 행복얼라이언스 협약식’에는 한상훈 라이온코리아 대표, 임준호 한성기업 대표, 최성금 키자니아 코리아 대표, 남소영 SM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소속 아티스트 보아(BoA) 등 기업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행복얼라이언스와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최광철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공헌위원장과 ‘2018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 보아가 위촉장을 들고 기념 촬영 하는 모습

최광철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공헌위원장과 ‘2018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 보아가 위촉장을 들고 기념 촬영 하는 모습

행복얼라이언스는 기업∙기관의 보유 자원을 활용해 사회 문제를 함께 해결하는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다. 특히 식품, IT, 유통, 의료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기업과 기관이 연대해 사회공헌활동의 효율성과 영향력을 강화하는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있다.


이번 협약식을 시작으로 행복얼라이언스는 2018년 한 해 동안 ‘일상 속 나눔으로 행복을 채우다’라는 슬로건 하에 다양한 활동을 목표로 두고 있다. 특히 올해는 사업 범위를 확대해 아동의 영양 증진, 위생 향상, 교육 격차 해소, 장애 아동의 이동권 보장과 연관된 사회 문제 해결에 집중할 예정이다. 기업과 기관은 각자의 전문성을 활용해 사회공헌 사업을 전개하며, 임직원들과 일반 시민들이 동참하는 다양한 기부 활동과 참여 캠페인도 진행할 계획이다.


LH공사, 슈퍼잼, 스코피, 요기요, SK 텔링크, SK하이닉스는 양질의 행복도시락을 제공해 아이들의 영양 증진에 힘쓴다. 도시락 배달에 필요한 인력은 서울시 50+ 재단의 자원 봉사로 채워진다. 행복도시락 운영에 필요한 법률 서비스는 로앤컴퍼니가 제공한다.


올가니카와 비타민엔젤스는 아이들의 영양 사업에 필요한 자사 제품을 기부하고, 아름다운커피, 어스맨은 공정 무역 제품을 제공한다. 아이들의 위생 환경을 향상하기 위한 활동은 동구밭, 알마, 이브자리, 이지앤모어, 전자랜드, 토니모리가 지원한다. LIG넥스원, 도미노피자, 인튜이티브서지컬은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들의 교육 격차 문제 해소에 나설 예정이다. 이 밖에 본아이에프, 코오롱주식회사, 필립스코리아, EBS가 아동 삶의 질 향상과 관련된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에 참여한다.

2018 행복얼라이언스 참여 기업의 주요 관계자와 홍보대사 보아(BoA)

2018 행복얼라이언스 참여 기업의 주요 관계자와 홍보대사 보아(BoA)

자사가 보유한 자원을 이용해 행복얼라이언스 활동을 알리는 기업들도 있다. SM엔터테인먼트는 2018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로 위촉된 보아를 비롯해 소속 아티스트들의 참여로 홍보 활동에 동참한다. 1986 프로덕션은 크레이티브 역량을 발휘해 행복얼라이언스 캠페인에 힘을 더한다. Btv, 11번가, 작은영화관은 각 사가 보유한 광고 플랫폼을 통해 행복얼라이언스의 의미와 활동을 알려 시민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최광철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공헌위원장은 “지난해 참여 멤버사의 적극적인 협력과 임직원의 활발한 참여 덕분으로 약 10만 개의 행복도시락과 영양 개선 상품 지원 등 결식 우려 아동 문제를 해결하는데 기여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에는 더 많은 기업이 동참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 네트워크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는 한편 시민들도 일상 속 참여를 통해 사회 문제 해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14개 기업의 사회공헌 연합체로 시작한 행복얼라이언스는 2018년 현재 현재 35개 기업이 멤버사로 참여하고 있다. 2017년에는 행복 징검다리 캠페인, 크라우드펀딩, 행복도시락 배달, 플리마켓, 행복얼라이언스 파티 등 일상 활동을 통해 누구나 사회 문제 해결에 동참할수 있다는 새로운 시각을 제시했다. 자세한 내용은 행복얼라이언스 홈페이지(happyalliance.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gorgeou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