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자주 먹게된 컵라면, 전자레인지에 데워도 될까

by리얼푸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가정간편식의 수요가 높아지면서 가정 내 전자레인지의 사용도 많아지고 있다. 간편하면서도 안전한 사용을 위해서는 주의사항도 반드시 숙지할 필요가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가정간편식은 대부분 용기 포장 그대로 전자레인지에서 조리할 수 있지만 사용할 수 없는 제품도 있다. 폴리스티렌 재질의 컵라면이나 알루미늄호일로 포장된 제품이 대표적이다. 따라서 반드시 제품 표시를 통해 전자레인지 조리 가능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종이, 유리, 도자기, 폴리프로필렌(PP)등의 재질은 사용이 가능하다. 반면 알루미늄 호일의 경우 전자레인지에서 불꽃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어 화재가 일어날 위험이 크다. 컵라면에 많이 사용되는 폴리스티렌(PS)재질의 경우 변형이 일어나므로 전자레인지에 가열해서는 안된다. 멜라민 수지에는 포름알데히드가 생성될 수 있어 사용이 불가하다.


또한 용기나 포장에 들어있는 가정간편식 제품을 밀봉한 채로 조리할 경우 뜨거운 수증기에 의해 압력이 올라갈 수 있으므로, 뚜껑을 열거나 제품 포장을 개봉한 후 사용해야 한다. 특히 기름기나 수분이 많은 식품은 더 뜨겁게 가열될 수 있으므로 보호 장갑을 끼고 꺼내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




식약처가 이번에 배포한 ‘전자레인지용 식품용기 안전사용 가이드’의 주요 내용은 ▲포장의 전자레인지용 표시 확인 ▲전자레인지에 사용 가능한 용기 재질 ▲조리 시 주의사항 등이다. 자세한 사용 정보는 ‘식품안전나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일상생활에 안심을 더할 수 있도록 생활 안전 정보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gorgeous@heraldcorp.com